UPDATE : 2018.6.19 화 20:45

[임창일 칼럼] 솔로몬의 오복(五福)

임창일 목사(목동반석교회 담임, 강화반석기도원 원장, 총신대학교 신학과 교수) 논설위원/임창일 목사l승인2018.06.11l수정2018.06.11 00:1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유교의 오복(五福)은 수(壽), 부(富), 강녕(康寧), 유호덕(攸好德), 고종명(考終命)인데, 유호덕과 고종명 대신 귀(貴)와 자손중다(子孫衆多)라고도 한다. 그러나 하나님 없는 인생은 헛되다(전 1:2; 12:13,14). 일찍 일어나고 늦게 눕고 수고의 떡을 먹어도 헛되다(시 127:2). 하나님이 집을 세워주고 성을 지켜주는 복을 받자!(시 127:1). 솔로몬의 오복(五福)을 누리자!(잠 3:1-10)

1. 장수(長壽)와 평강(平康). “내 아들아 나의 법을 잊어버리지 말고 네 마음으로 나의 명령을 지키라 그리하면 그것이 네가 장수하여 많은 해를 누리게 하며 평강을 더하게 하리라”(잠 3:1,2). 제사장의 축복기도처럼 은혜와 평강을 누리며 장수하자!(민 6:24-26) 그것은 삶의 질이다. 하나님은 “생명과 장수”시고(신 30:20), 메시야는 평강의 왕이다(사 9:6,7). 5계명은 장수와 평강을 보장한다(신 5:16). 아브라함의 자손은 430년 종살이 후에 큰 재물을 갖고 출애굽했지만, “너는 장수하다가 평안히 조상에게로 돌아가 장사될 것이요”(창 15:15)란 약속대로 그는 175세를 향수했다(창 25:7). 성탄의 기쁨은 “하나님께 영광과 이 땅에 평화”였다(눅 2:14).

2. 은총(恩寵)과 VIP(very important person). “인자와 진리가 네게서 떠나지 말게 하고 그것을 네 목에 매며 네 마음판에 새기라 그리하면 네가 하나님과 사람 앞에서 은총과 귀중히 여김을 받으리라”(잠 3:3,4). 그것은 야베스(히, 고통)가 누린 복이다(대상 4:9,10). 아기 예수님이 누린 복이다. “예수는 지혜와 키가 자라가며 하나님과 사람에게 더욱 사랑스러워 가시더라”(눅 2:52). 세상은 성도를 두려워하지만, 성도는 하나님만 두려워한다(신 28:10; 마 10:28). 여호와께 복 받은 자는 꾸어줄지라도 꾸지 낳고, 머리가 되고 꼬리가 되지 않고, 위에만 있고 아래에 있지 않고, 모든 일에 복을 받는다(신 28:12,13). 조건은 오직 순종뿐이다(신 28:14).

3. 내비게이션(navigation). “너는 마음을 다하여 여호와를 신뢰하고 네 명철을 의지하지 말라 너는 범사에 그를 인정하라 그리하면 네 길을 지도하시리라”(잠 3:5,6). 욥, 솔로몬, 예레미야처럼 고백하자! “그러나 내가 가는 길을 그가 아시나니 그가 나를 단련하신 후에는 내가 순금 같이 되어 나오리라”(욥 23:10). “사람이 마음으로 자기의 길을 계획할지라도 그의 걸음을 인도하시는 이는 여호와시니라”(잠 16:9). “여호와여 내가 알거니와 사람의 길이 자신에게 있지 아니하니 걸음을 지도함이 걷는 자에게 있지 아니하니이다”(렘 10:23). 인생은 자동항법장치로 하늘, 땅, 바다의 길을 조율하지만, 오직 주님만 인생의 내비게이션이다(시 23:1-3; 119:105).

4. 건강(健康). “스스로 지혜롭게 여기지 말지어다 여호와를 경외하며 악을 떠날지어다 이것이 네 몸에 양약이 되어 네 골수를 윤택하게 하리라”(잠 3:7,8). 아기 예수님은 건강하게 자랐다(눅 2:40). 모세는 죽는 날까지 시력이 좋고, 기력이 왕성했다(신 34:7). 40세에 가나안을 정탐했던 갈렙은 85세에도 건강하여 아낙자손이 살던 헤브론을 정복했다(민 13:22; 수 14:10-12). 사도요한은 가이오의 건강을 위해 기도했다. “네 영혼이 잘됨 같이 네가 범사에 잘되고 강건하기를 내가 간구하노라”(요삼 1:1,2). 바울은 육체의 가시가 떠나길 3번 기도했지만, 오히려 하나님의 능력이 약자에게 역사한다는 응답을 듣고 그의 약함을 기뻐했다(고후 12:7-10).

5. 재물(財物). “네 재물과 네 소산물의 처음 익은 열매로 여호와를 공경하라 그리하면 네 창고가 가득히 차고 네 포도즙 틀에 새 포도즙이 넘치리라”(잠 3:9,10). 말라기는 온 나라가 하나님의 것, 십일조와 봉헌물을 도둑질하여 저주받았다고 경고했다(말 3:7-9). 하나님이 쌓을 곳이 없도록 복을 주는지 온전한 십일조를 드려 시험해보라 했다(말 3:10-12). “재물 얻을 능력”과 즐겁게 “드릴 힘”을 길러 물질의 복을 받자!(신 8:16-18; 대상 29:10-16) 하나님은 말씀만 듣고 지켜 행하면, 즉 청종(聽從)하면, 들어와도 나가도 범사에 복을 주신다(신 28:1-6).

논설위원/임창일 목사  petra1225@hanmail.net
<저작권자 © 합동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편집인 : 구인본  |  kuinbon@daum.net  |  등록번호 : 특수주간신문 서울, 다11020  |  인터넷신문 서울, 아03494  |  등록일자 : 2014.12.22
사업자등록번호: 197-18-00162  |  사업자계좌 : 신한은행 110-453-110726 예금주 : 구인본(합동헤럴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인본
우)01800 서울특별시 노원구 노원로 6  |  편집국 : 02-975-3900, 취재부 : 02-975-3915~6, 광고부 : 02-975-3917  |  팩스 : 02-975-2082
합동헤럴드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합동헤럴드. All rights reserved.